뉴스 > 국제

"화성 바람 소리 들리나요?"…퍼서비어런스가 보내온 착륙 순간

신혜진 기자l기사입력 2021-02-23 19:30 l 최종수정 2021-02-23 20: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화성 바람 소리)
방금 기계음 너머로 희미하게 들린 소리는 실제 화성에서 부는 바람 소리입니다.
지난 19일, 화성에 성공적으로 착륙한 미 탐사 로버, 퍼서비어런스가 화성의 대기 소리를 담아 지구로 보내온 겁니다.
미 항공우주국은 탐사 로버가 화성 대기권에 진입해 바퀴가 표면에 닿기까지, '공포의 7분' 가운데 가장 긴박했던 3분을 공개했습니다.
신혜진 기자입니다.


【 기자 】
화성 대기권에 진입한 미 탐사로버 퍼서비어런스.

낙하산을 활짝 펼치며 하강 속도를 조절합니다.

대기권 마찰열을 차단하는 방열판이 분리되고, 로버는 내비게이션을 가동해 안전한 착륙 지점을 물색합니다.

움푹 팬 웅덩이와 토양이 쏠린 흔적이 남아있는 화성 표면 모습이 고스란히 카메라에 담깁니다.

▶ 인터뷰 : 저스틴 마키 / 미 탐사 로버 영상 운영 책임자
- "이번 영상 시스템에는 줌 렌즈가 달렸습니다. 앞으로 이 시스템을 통해 엄청난 고화질의 사진을 받게 될 것입니다."

1km 상공에선 역추진 엔진을 켜 하강 속도를 초당 30m로 속도로 늦췄고, 화성 표면에 근접하자 붉은 흙먼지와 자갈이 날립니다.

화성 착륙의 마지막 관문, 무게 1톤의 로버가 케이블 3줄에 매달려 지표면에 무사히 내려오는 순간.

"착륙 확인! 퍼서비어런스가 무사히 화성 표면에 도달해 과거 생명체의 흔적을 찾을 준비가 됐습니다."

MBN뉴스 신혜진입니다.

영상편집 : 오혜진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기자 섬네일

신혜진 기자

보도국 보도제작부이메일 보내기
  • 속 시원한 뉴스로 시청자들에게 더 가까이 다가가고 싶습니다.
  • 2008년 입사
    정치부, 사회1부, 사회2부, 국제부, 보도제작부 근무
화제 뉴스
  • '윤석열 1위' 요동치는 판세…"반짝 지지율" vs "국민 정서"
  • [속보] 문대통령 "LH의혹, 검·경 유기적 협력 필요한 첫 사건"
  • [MBN 백브리핑] 윤석열 전 검찰총장, 외모에도 변화가?
  • "정신과 약 처방까지"…여성 경찰관 '성희롱 폭로' 파장
  • AOA 출신 권민아 "중학생 때 성폭행 당해…이름대면 아는 유명인"
  • '탱크 저격' 오마이걸 승희 측 "악의적 괴롭힘, 선처없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