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달리던 차에서 '툭' 떨어진 4살 아이…"인형인 줄 알았다"

기사입력 2021-02-25 17:39 l 최종수정 2021-03-04 18: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달리던 차에서 4살 아이가 떨어지는 위험천만한 사고가 발생했으나 시민들의 도움으로 아이는 다시 부모 품에 안길 수 있었습니다.

로이터통신은 오늘(25일) 중국 안후이성 푸양시의 한 교차로에서 차들 사이로 어린 아이 한 명이 떨어지는 사고가 발생했다고 보도했습니다.

목격자에 따르면 교차로를 달리던 차에서 아이가 갑자기 열린 차 트렁크 밖으로 튕겨 나왔습니다.

떨어진 아이를 목격한 주변 차량은 일제히 차를 멈췄습니다. 오토바이를 타고 가던 한 여성은 부모가 올 때까지 아이가 다른 곳으로 가지 못하도록 보호하기도 했습니다.

뒤늦게 아이가 없어진 것을 안 엄마는 도로 한 가운데

급히 차를 세우고 나와 아이를 다시 찾았습니다.

이 광경을 목격한 한 시민은 "처음에는 인형인 줄 알았다. 그런데 움직이는 것을 보고 아이인 걸 알았다. 무사해서 다행이다"라고 당시 상황을 전했습니다.

이같은 사연이 전해지자 누리꾼들은 "왜 트렁크에서 튕겨져 나오지?", "어떻게 도로에서 그런 일이"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명품지갑 훔쳐 당근마켓 올린 간 큰 도둑
  • [속보] 스가 "김정은 조건 없이 만날 준비돼있다"
  • [단독] 술집서 만난 동년배 남성에 속아 8억 뜯겨
  • "TBS, 김어준·주진우 등 10명과 구두 계약…관련법 위반"
  • "애들 두고 못간다" 죽은 새끼 지키는 어미개의 모성애
  • '5연타' 서예지, 광고계도 손절…"위약금만 수십억" [종합]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