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미국, 북한 경고에 "적대 아닌 해결이 목표" 응수

기사입력 2021-05-03 07:01 l 최종수정 2021-05-03 07: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조 바이든 대통령의 대북 정책 기조를 두고 북한이 심각한 위협으로 규정하자 미국이 적대가 아닌 해결을 목표로 한다는 입장을 나타냈습니다.
제이크 설리번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미 방송 인터뷰에서 "우리의 대북정책은 적대를 목표로 한 것이 아니라며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를 궁극적으로 달성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고 밝혔습니다.
설리번 보좌관은 또 새 대북 정책이 '전부 또는 전무' 방식이 아니라 조정되고 실용적인 접근법이라고 언급하며 과거 정부와 다른 접근법을 취하겠다는 기조 역시 재확인했습니다.

[ 신혜진 기자 / hye007@ mbn.co.kr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송영길, 청년특임장관 제안…"검찰 수사 인력 축소"
  • '김어준 고액출연료' 놓고 충돌, 결국 여당 단독 과방위 진행
  • "코로나 백신 맞으면 휴가비 준다"…개정안 상임위 통과
  • 홀쭉해진 김정은, '심각한 식량난' 공식 인정
  • 낯선 정치인 류호정, 등 파인 드레스는 왜?
  • 시사회 30분 전 개에 물려 그대로 참석한 여배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