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회견장에 놓인 콜라 보고 호날두가 분노한 이유

기사입력 2021-06-15 19:48 l 최종수정 2021-06-15 20: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 더 선
↑ 사진 = 더 선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14일(현지시각) 있었던 유로 2020 기자회견에서 자신 앞에 놓인 코카콜라 두 병을 화를 내며 치워버렸습니다.

이후 그는 물병을 흔들며 ‘물을 마셔!’라고 외친 뒤 불만섞인 표정으로 ‘코카콜라’를 중얼거렸습니다.

그는 아들이 탄산 음료를 마실 때 자신을 짜증나게 한다고 밝힌 바 있으며 탄산음료에 좋아하지 않는 것으로도 유명합니다.

사진 = 더 선
↑ 사진 = 더 선

유로 2020의 공식 후원자 중 하나인 코카콜라는 호날두의 행위에 대해 아직 구체적인 의견을 내지는 않았습니다.

한편, 호날두는 15일(현지시각) 헝가리와 맞붙는 포르투갈의 첫 유로 경기를 치뤘습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석열 "국민의힘 입당해 대선 치를 것"…시기는 즉답 피해
  • 90% 예방률 노바백스 백신, 국내 허가 불분명…이유는?
  • "사냥개 6마리가 물어뜯을 때 견주는 보고만 있었다" 靑 청원
  • '쥴리의 남자들' 벽화 문구 지워졌다…"정치적 의도 없었다"
  • "MBC가 또?" 야구 6회에 '한국 패 경기종료' 황당 자막
  • 카카오 김범수, 재벌들 제치고 한국 최고부자 등극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