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남아공 전염병연구소 "오미크론 변이, 재감염 위험 3배 높여"

기사입력 2021-12-03 07:20 l 최종수정 2021-12-03 07:27

남아프리카공화국 국립전염병연구소 등 보건기구들이 코로나19 새 변이인 오미크론이 기존 지배종인 델타와 베타 변이보다 재감염 위험을 3배 증가시킨다고 밝혔습니다.

국립전염병연구소 등은 "오미크론 변이가 이전 감염으로 형성된 면역을 회피할 능력을 갖고 있다는 역학적 증거가 있다"며 이 같이 전했습니다.

그러면서 신규 감염보다 재감염이 증가하는 것은 새 변이가 이전 감염으로 인한 자연 면역을 회피할 능력을 개발했다는 것을 시사한다고 설명했습니다.

[권용범 기자 dragontiger@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