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주택지표 부진…뉴욕증시 '급락'

기사입력 2009-10-29 07:56 l 최종수정 2009-10-29 07: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뉴욕 증시가 주택지표 부진과 경제성장률 전망 하향 소식에 급락했습니다.
다우 지수는 1.21% 하락한 9,762를 기록해 9,800선이 무너졌고, 나스닥 지수는 2.67

% 급락한 2,059로 마감했습니다.
S&P500 지수는 1.95% 떨어진 1,042로 장을 마쳤습니다.
국제유가는 미국의 지난주 휘발유 재고량이 예상 밖으로 증가했다는 소식에 큰 폭으로 하락해 서부 텍사스산 원유 선물은 2.6% 내린 배럴당 77달러 46센트를 기록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장쩌민 중국 전 국가주석 백혈병으로 타계…향년 96세
  • "레미콘만 기다려요"…건설현장 절반 '스톱'
  • 6년 만에 서울 지하철 총파업 돌입…노사 다시 협상 테이블에 앉아
  • 전국 '한파경보' 설악산 체감온도 영하 27.5도
  • 태영호 "4성 장군, 김정은 딸에 폴더인사…김일성 때도 안 그랬다"
  • 마스크 안 쓴 채 공원서 35분 조깅한 중국 남성…39명 감염시켜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