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트위터 CEO, 머스크 인수 보류 선언에도 긍정적 전망…"성사될 것"

기사입력 2022-05-14 10:07 l 최종수정 2022-05-14 10: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 연합뉴스
↑ 사진 = 연합뉴스

트위터 CEO가 앞서 일론 머스크의 트위터 인수 보류 선언에도 불구하고 인수가 성사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13일(현지시간) 파라그 아그라왈 트위터 CEO는 이날 트위터에 글을 올려 머스크의 트위터 인수가 여전히 성사될 것으로 본다면서도 모든 경우에 대비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습니다.

아그라왈 CEO는 "나는 그 거래가 마무리될 것으로 예상하지만 우리는 모든 시나리오에 대비할 필요가 있으며 항상 트위터에 옳은 일을 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나는 트위터를 이끌고 운영할 책임을 지고 있다"며 "우리의 임무는 매일 더 강력한 트위터를 만드는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앞서 머스크는 이날 "트위터의 스팸·가짜 계정이 트위터 사용자의 5% 미만이라는 계산의 구체적인 근거를 기다리는 동안 인수 거래를 일시적으로 보류한다"고 말했습니다.

아그라왈 CEO는 이날 또 트위터가 비용 감축에 들어간 것을 두고 사람들이 왜 인수 거래가 끝난 뒤가 아니라 지금이냐고 묻는다면서 "우리 업계는 바로 지금 아주 도전적인 거시 환경에 처해 있

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나는 회사의 건강을 위한 중요한 결정을 내리는 것을 회피할 구실로 인수를 사용하지 않을 것이며 트위터의 어떤 리더도 그러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이는 전날 아그라왈 CEO가 직원들에게 보낸 내부 메모에서 신규 채용을 동결하고 비용 절감에 나서겠다고 밝힌 것에 대한 설명으로 풀이됩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뉴스추적] 바이든, 삼성 반도체공장부터 방문 왜?
  • 주먹 흔들며 제창하려던 윤 대통령, 사회자 "손잡고" 권유에 불발
  • "100g에 5천 원" 판매자도 처음 보는 돼지고기 값…생산자물가 또 역대 최고
  • 아파트 광장서 놀던 7살 아이, 맹견에 얼굴 물려 중상…말리던 엄마도 다쳐
  • '한강 의대생 사망 사건' 정민씨 친구 측, 김웅 전 기자 고소 취하
  • "시끄럽다"…제주서 승용차로 유세현장 돌진한 50대 입건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