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중국, 북한에 방역 장비·의약품 보낼 듯

윤석정 기자l기사입력 2022-05-16 19:22 l 최종수정 2022-05-16 2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상황이 이렇다 보니 북한은 혈맹이라 할 수 있는 중국에 제일 먼저 손을 내밀었습니다.
코로나 방역에 필요한 물품 지원을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중국이 구체적인 계획을 밝히진 않았지만, 이미 지원 의사를 밝힌 상황입니다.
베이징 윤석정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 기자 】
중국 SNS에 올라온 북중 접경지에서 본 북한의 풍경입니다.

본격적인 농사철임에도 마을엔 인적이 뚝 끊겨 적막감이 감돕니다.

▶ 인터뷰 : 접경지 중국 주민
- "중국과 접한 북한지역입니다. 마을이 있고, 선로도 있습니다. 초록색 열차가 지나가는 모습이 보입니다."

상황이 심각해지자 북한은 결국 중국에 방역 물자 지원을 요청했습니다.

한 대북 소식통은 "북한이 최근 외교 경로를 통해 중국에 코로나19 방역 물자 지원을 요청했고, 양측이 협의 중"이라고 전했습니다.

우리나라와 유엔 등도 지원 의사를 나타냈지만, 북한은 중국에 먼저 SOS를 보낸 겁니다.

중국 외교부는 북한의 요청 여부와 물자 지원 여부에 대해 "중국과 북한은 위기 때 서로 돕는 전통이 있다"는 원론적인 답변을 내놓았습니다.

하지만, 이미 북한이 요청하면 곧바로 지원에 나서겠다는 뜻을 밝힌 바 있습니다.

▶ 인터뷰 : 자오리젠 / 중국 외교부 대변인(지난 13일)
- "중국은 북한의 코로나19 퇴치에 협력을 확대할 용의가 있습니다. 북한의 필요에 따라 지원과 도움을 제공할 것입니다."

북한이 지원을 요청한 물자는 코로나19 검사 장비와 치료에 쓸 의약품 등으로 추정됩니다.

▶ 스탠딩 : 윤석정 / 특파원 (베이징)
- "또 중국의 방역 물자가 북한으로 들어갈 때 중국의 방역 전문가나 의료진이 함께 이동할 가능성도 있습니다. 베이징에서 MBN뉴스 윤석정입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기자 섬네일

윤석정 기자

기획실 정책기획부이메일 보내기
  • MBN 기자
  • 2005년 입사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부부, 기내 깜짝 등장..김건희 여사 언론에 첫 인사 [엠픽]
  • 박지현 "조중동 등 임금은 인상, 최저임금은 동결? 비열한 짓"
  • 오늘 밤과 내일 밤 폭우…"최대 300mm 이상"
  • [영상] "불렀는데 안 와"…70대 주유소 직원 무릎 꿇리고 뺨 때린 남성
  • 빌라 옥상에 텐트 치고 밤낮으로 소음…"역대급 민폐 이웃"
  • "내 집에서 내가 피우겠다는데"…흡연자가 낸 호소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