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중국 겨냥 쿼드 "힘에 의한 변경 용납 불가"

최중락 기자l기사입력 2022-05-24 19:20 l 최종수정 2022-05-24 20: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미국·일본·호주·인도로 구성된 쿼드(Quad) 정상회의가 열려 인도·태평양에서 세력을 확장하는 중국을 견제하는 방안이 논의됐습니다.
최근 도발 가능성이 커진 북한에 대해서도 완전한 비핵화를 위해 노력하기로 의견을 모았습니다.
워싱턴에서 최중락 특파원입니다.

【 기자 】
대중국 견제를 위한 안보 회의체인 쿼드 4개국 정상이 8개월 만에 직접 얼굴을 맞댔습니다.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쿼드가 인도 태평양 지역에서 중국의 영향력 확대를 막으려는 것임을 분명히 밝혔습니다.

▶ 인터뷰 : 바이든 / 미국 대통령
- "중국 지도자에게 왜 인도-태평양 강대국 얘기를 하느냐는 질문을 받은 적이 있습니다. 우리는 태평양을 공유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답변했습니다."

주최국인 일본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처럼 일방적인 힘에 의한 변경 시도는 절대 용납되지 않을 것이라며 연대를 강조했습니다.

▶ 인터뷰 : 기시다 / 일본 총리
- "우리는 인도-태평양 지역에서 (러시아 침공) 같은 일이 일어나도록 놔둘 수 없습니다. 하나가 돼서 4개국 간의 연대를 보여줘야 합니다."

그 밖에 인도 태평양 지역의 경제 안보와 환경 등 협력 방안을 모색했습니다.

▶ 인터뷰 : 앨버니지 / 호주 총리
- "더 나은 경제, 사이버, 에너지, 환경 및 보건 보안 등을 통해 강한 인도-태평양 지역을 건설해야 합니다."

▶ 인터뷰 : 모디 / 인도 총리
- "쿼드의 이미지는 더 강해질 것이고, 좋은 방향으로의 힘을 보여줄 것입니다."

또한, 앞으로 5년간 500억 달러, 우리 돈 약 63조 원을 인도 태평양 지역 인프라에 투자하고 채무 문제에 직면한 개발도상국도 지원할 예정입니다.

특히, 쿼드 정상들은 북한의 코로나 19 감염 상황에 대해 논의하고, 완전한 비핵화를 위한 협력에합의했습니다.

▶ 스탠딩 : 최중락 / 특파원 (워싱턴 )
- "한국과 일본 등 우방과의 동맹을 강조하며 중국에는 강력한 견제의 메시지를 보낸 바이든 대통령은 첫 아시아 방문을 마치고 이곳 워싱턴을 향해 출발했습니다. 워싱턴에서 MBN 뉴스 최중락입니다."

영상촬영 : 박지윤 / 워싱턴
영상편집 : 최형찬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박순애, 취임 34일 만에 결국 자진사퇴…"모든 게 제 불찰"
  • [속보] 동부간선도로 수락지하차도∼성수JC 전면통제
  • '공무원 감축' 기조에 반발 확산…"9급 공무원 월급통장 사망"
  • 첫 방중 박진 장관 "칩4, 특정 국가 배제 아냐…중국과 협의"
  • 구연상 숙명여대 교수 "제가 김건희 여사 논문 표절 피해자…100% 표절"
  • "흠뻑쇼에 늘씬빵빵 아가씨 집결, 눈요기해라"…버스회사 문자 논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