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홍콩 20대 유명 女 인플루언서, 호텔 욕조서 피살된 채 발견

기사입력 2022-07-03 09:58 l 최종수정 2022-07-03 10: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호텔 욕조서 30차례 칼에 찔린 채 숨진 채 발견
용의자, 피해자와 연인관계라고 줄곧 주장…범행 동기 등 수사중

홍콩의 인기 요가 강사이자 인플루언서였던 20대 여성이 싸늘한 주검으로 호텔 객실에서 발견됐다. / 사진=웨이보 갈무리
↑ 홍콩의 인기 요가 강사이자 인플루언서였던 20대 여성이 싸늘한 주검으로 호텔 객실에서 발견됐다. / 사진=웨이보 갈무리

홍콩의 유명 인플루언서인 20대 여성이 호텔 욕조서 무려 30차례 칼에 찔려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홍콩 매체 더 스탠다드가 1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에 따르면 지난달 23일 침사추이 오스틴 로드 웨스트의 한 호화 호텔 객실에서 23세의 인플루언서 아쿠아 초우 양의 시신이 발견됐으며 사체에서 30여 차례의 심각한 자상이 확인됐습니다.

피해자는 살해되기 하루 전이었던 지난달 22일 가족들에게 친구를 만나러 간다고 하고 집을 나선 뒤 돌아오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에 가족들은 이튿날이었던 23일 경찰에 신고했고 현지 경찰은 신고를 받은 당일 수색을 시작했습니다.

침사추이 중심가 호텔 객실 욕조에서 발견된 그의 시신은 옷을 입지 않은 상태로 방치돼 있었습니다. 사건 수사 직후 브리핑에 나선 관할 경찰은 피해 여성의 주요 사인이 과다 출혈로 인한 쇼크사일 것이라고 추정하고 수사를 진행했습니다.

경찰은 잔인하게 살해 당하기 직전까지 피해자는 용의자와 심한 몸싸움을 벌이는 등 격렬하게 저항한 흔적이 객실 곳곳에서 발견됐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객실 벽과 바닥에서 피해자의 것으로 보이는 핏자국이 확인됐으며 침대 밑에서 피해자를 살해하는데 사용된 것으로 보이는 22cm 상당의 칼을 발견했다고 전했습니다.

경찰 측은 평소 피해자와 가깝게 지낸 것으로 A씨(28세)를 용의자로 특정하여 사건 발생 일주일 후인 30일 은신처에서 체포한 상

태입니다.

수사 결과, A씨는 평소 소셜미디어에서 유명 인플루언서로 활동했던 피해자와 자신이 연인관계라고 주장해왔던 인물이었으며 수사 중에도 피해자가 자신의 여자친구라고 말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현재 피의자의 범행 동기 등에 대해 수사중이며, 시신은 정확한 사망원인을 규명하기 위해 부검될 가능성이 있다"고 전했습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속보] 윤대통령 "불법 공매도 등 다중피해 불법행위 엄단하라"
  • 윤희근 "경찰권도 감시·견제 대상…중립성 훼손 안 돼"
  • 서경덕 "일본이 한국의 형님뻘이면 한국은 일본 조상뻘"
  • 멈춘 택시에 '쿵'…교차로 뛰어든 여성에 누리꾼 "역대급 영상인데요?"
  • "흠뻑쇼에 늘씬빵빵 아가씨 집결, 눈요기해라"…버스회사 문자 논란
  • 구연상 숙명여대 교수 "제가 김건희 여사 논문 표절 피해자…100% 표절"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