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다섯쌍둥이 줄 채워 산책한 아빠…"아동학대" vs "충분히 이해 가능"

기사입력 2022-08-08 16:37 l 최종수정 2022-08-08 16: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다섯쌍둥이 줄 채운 아빠에 대해 누리꾼 갑론을박
"아이들 개 취급했다" vs "아이들 안전이 우선"

조던과 그의 자녀 다섯쌍둥이 / 사진 = 조던 드리스켈 SNS 갈무리
↑ 조던과 그의 자녀 다섯쌍둥이 / 사진 = 조던 드리스켈 SNS 갈무리

다섯쌍둥이에 줄을 채운 아빠에 대해 누리꾼 사이에서 갑론을박이 펼쳐지고 있습니다.

지난 7일(현지시간) 영국 매체 데일리 스타에 따르면 다섯쌍둥이를 둔 아빠 조던 드리스켈이 아동학대 의심을 받고 있습니다.

미국 켄터키에 거주하는 조던 드리스켈은 다섯쌍둥이와 함께 산책하는 영상을 자신의 SNS에 공유했습니다. 해당 영상은 곧 누리꾼들 사이에서 '아동학대' 논란으로 번졌습니다.

논란이 되고 있는 장면 / 사진 = 조던 드리스켈 SNS 갈무리
↑ 논란이 되고 있는 장면 / 사진 = 조던 드리스켈 SNS 갈무리


영상을 보면 조던 드리스켈은 자신의 자녀 조이, 다코타, 홀린, 애셔, 가빈을 어린이 미아 방지용 줄에 채워 산책하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 일각에서 "아이들을 개 취급했다"는 목소리가 나온 것입니다.

하지만 "아이들의 안전을 위해서라면 어쩔 수 없는 선택"이라는 의견도 함께 나오며 반응이 엇갈리고

있습니다.

'아동학대'를 주장하는 누리꾼들은 "아이들을 마음대로 뛰어놀지 못하게 하는 것은 학대 그 자체다"라며 비판하고 나섰습니다.

반면 조던을 옹호하는 누리꾼들은 "한 명도 아닌 다섯 명을 한 번에 챙기는 것은 너무 위험할 수 있다", "갑자기 돌발행동을 할 수 있기 때문에 어쩔 수 없다" 등의 주장을 펼쳤습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서울 아파트에서 남녀 3명 숨진 채 발견...경찰 조사
  • 합참 "북 미사일 600km 비행"…외신들 신속 보도
  • "추석에 시어머니가 꿈에 나와"…5억 복권 당첨자가 꾼 꿈
  • "가격 올랐는데 질은 떨어져"…서울대 '학식'에 불만
  • 성매매 단속 현장서 체포된 트렌스젠더...창문으로 탈출 시도
  • "고추 먹는데 살아있는 애벌레 기어 다녀…트라우마 생겨"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