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스타 재벌에 성폭행당해"…'흙수저 신화' 쓴 中 재벌, 美서 재판받는다

기사입력 2022-09-29 08:33 l 최종수정 2022-09-29 08:38
징둥닷컴 창업자 류창둥 전 회장, 2018년 성폭행 혐의로 체포
당시 검찰은 '증거불충분'으로 기소 안 해

류창둥 징둥닷컴 창업자. / 사진=연합뉴스
↑ 류창둥 징둥닷컴 창업자. / 사진=연합뉴스

중국 제2의 전자상거래 업체 징둥닷컴 창업자 류창둥 전 회장(48)이 받는 성폭행 혐의의 진위가 미국 법원에서 가려질 예정입니다.

28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에 따르면 미국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 법원에서 류 전 회장이 피고인인 성폭행 피해보상 요구 민사재판의 배심원 선정작업이 시작됩니다. 원고는 현재 워싱턴대학을 다니는 중국 출신의 유학생 류징야오(25)로, 류 씨는 지난 2018년 미네소타대 경영대학원에 다니던 시절 류 전 회장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소장에서 류 씨는 미네소타대가 중국 기업인들을 초청해 개최한 특별 프로그램에 유학생 신분으로 자원봉사를 한 뒤 만찬에 가게 됐는데 당시 만찬을 주재했던 류 전 회장이 술에 취한 자신을 숙소로 데려가 성폭행했다고 주장했습니다. 하지만 류 전 회장은 상호합의에 성관계를 했다고 혐의를 부인했습니다.

실제 류 전 회장은 사건이 일어났을 당시 현지 경찰에 체포됐지만 검찰은 증거 불충분으로 기소하지는 않았습니다. 오히려 중국의 각종 소셜미디어에서는 원고 류 씨가 '돈을 목적으로 거짓말했다'는 등의 주장이 이어져 류 전 회장에게 우호적인 여론이 한때 형성된 바 있습니다.

마윈 알리바바 창업주와 함께 중국 대표 스타 경영인으로 꼽히면서 시골 출신으로 재벌이 된 '흙수저 신화'로도 중국 내에서 유명한 류 전 회장은 현재 그룹 최고경영자(CEO) 자리에서는 물러난 상태입니다. 지난 2015년에는 중

국에서 '밀크티녀'로 유명해진 19세 연하의 여성과 결혼해 화제가 됐습니다.

성폭행으로 정신적인 상처를 입었다는 류 씨는 5만 달러(약 7,200만 원) 이상의 보상을 요구하는 중입니다. 류 씨 측 변호인은 류 씨가 승리할 경우 중국 '미투운동'의 활력소가 될 것이라고 바라봤습니다.

[정희우 디지털뉴스부 인턴기자 mango199806@gmail.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