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스페인 공주가 푹 빠진 '훈남' 축구 선수는 누구?

기사입력 2022-12-04 10:10 l 최종수정 2022-12-04 10:26

사진=sns 갈무리
↑ 사진=sns 갈무리

최근 축구 천문 매체 풋볼 에스파냐는 스페인 왕위 계승 1위 레오노라 공주가 훈남 축구선수의 팬이라는 사실을 보도했습니다.

소식에 따르면 스페인 국왕이 스페인 국가대표 라커룸에 방문하여 한 축구 선수의 사인을 받았다고 합니다.

그런데 사인 받은 유니폼의 사이즈가 너무 작아 아마 자신의 딸을 위해 받은 것으로 추측된다고 보도했습니다.

훈남 선수의 정체는 바로 최근 가

장 유망주로 떠오르고 있는 파블로 가지입니다.

18세인 파블로 가비는 스페인 국가대표 막내입니다. 배우 못지 않은 외모로 많은 여성들의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가비는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첫 경기에서 득점포를 기록했습니다.가비는 '축구황제' 펠레, 마누엘 로사스에 이어 역대 최연소 득점 3위에 올랐습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