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N AI 앵커 뉴스

2021.06.10

김주하 AI가 전하는 6월 10일 종합뉴스 예고

  • 글자크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다시보기

    ▶ "해체계획서대로 안 해"…붕괴원인 조사
    광주 학동 재개발 지역에서 17명의 사상자를 낸 건물 붕괴사고와 관련해, 철거업체가 건물 뒤편 2층 규모 저층을 철거하며 하부구조가 약해져 건물에 무리가 갔다는 지적이 나왔습니다.
    또 지자체에서 허가받은 해체계획서대로 철거하지 않았을 가능성이 나오는 가운데, 경찰과 국과수 등은 합동감식을 통해 붕괴 원인 조사에 나섰습니다.

    ▶ 접종자 1천만 명 돌파…"마포·강동 헬스장 자정까지"
    30세 이상 예비군과 민방위 대원 등을 대상으로 얀센 백신 접종이 오늘 시작된 가운데, 백신 1차 누적 접종자는 1천만 명을 돌파했습니다.
    서울시는 '서울형 상생방역'을 위해 마포와 강동의 헬스장, 실내골프연습장 영업을 내일부터 한 달 동안 자정까지 연장하기로 했습니다.

    ▶ '뇌물' 김학의 사건 파기환송…"증언 신뢰 못해"
    '스폰서 뇌물' 혐의로 항소심에서 징역형을 선고받은 김학의 전 법무차관에 대해 대법원이 다시 재판을 하라며 사건을 파기환송했습니다.
    대법원은 김 전 차관에게 불리한 진술을 한 증인이 기존 입장을 번복했는데 검사의 회유나 압박이 있었을 가능성을 배제하기 어렵다고 판단했으며, 김 전 차관의 보석도 허가했습니다.

    ▶ 공수처, 윤석열 수사 착수…'직권남용' 혐의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가 야권 유력 대권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에 대해 직권남용 혐의 등으로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지난 2월 한 시민단체는 윤 전 총장이 옵티머스 펀드 사기 사건을 부실 수사한 의혹이 있고, 또 3월에는 한명숙 전 총리 모해위증교사 사건 수사를 방해했다며 윤 전 총장을 공수처에 고발했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