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노동단체, 북 혁명열사릉 참배 파문

기사입력 2006-08-04 03:12 l 최종수정 2006-08-04 03: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5.1 노동절 때 방북했던 일부 노동계 인사들이 평양 혁명열사릉을 방문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파문이 일고 있습니다.
통일부에 따르면 민주노총과 한국노총 등 각급 노동단체 관계자 150여 명은 지난 4월30일 부터 5월3일 까지 남북 노동자 기념행사를 위해 평양을

방문하면서, 김정일 국방위원장 일가와 북한 정권 수립에 공헌한 인사들이 묻힌 혁명열사릉을 참관했습니다.
평양 방문 이후 통일부는 관계 부처 협의를 거쳐 지난달 5일 참관단 지도부 11명과 참배 주도자 4명에 대해 한달간 방북 제한 조치와 행사비용 지원 축소조치를 결정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빗속에 떠난 마지막 길…고향 창녕에서 영면
  • 대법, '허위사실 유포 혐의' 이재명 16일 최종 선고
  • 백선엽 장군 빗속 추모 이어져…통합당 "대통령 조문해야"
  • 1차 사고 유발자도 '민식이법' 적용…"다툼 여지 있다"
  • 고 박원순 시장 고소 여성 "4년간 성폭력 이어져…법 보호받고 싶어"
  • 200mm 넘는 물 폭탄에…'사망·침수·산사태' 곳곳 상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