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부동산

포천 신도시 건설계획 축소 불가피

기사입력 2006-08-08 11:07 l 최종수정 2006-08-08 17: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경기도 포천시는 최근 건교부가 350만평 신도시 건설계획에 대해 부적합 판정을 내린 것과 관련해 규모를 줄여 사업을 재추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포천시는 인구에 비해 규모가 크고 기반시설이 없다는 건교부 지적에 따라 신도시 규모를 2백만평으로 줄이거나 기존 350만평을 단계적으로 개발하는 방안을 마련해 재심의를 요청할 계획입니다.
이에 앞서 포천시는 지난 2003년부터 군내·가산면 일대 350만평을 신도시로 개발해, 주거·상업·행정·유통 기능을 갖춘 자족적 도·농 복합도시로 건설한다는 계획을 추진해왔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고 박원순 시장 고소 여성 "4년간 성추행 이어져"
  • 내년도 최저임금 8천720원…역대 최저 1.5% 인상
  • '한국판 뉴딜' 사업 오늘 공개…현대차 정의선 발표
  • 해외유입 110일 만에 최다…주한미군 11명도 코로나 확진
  • "성추행범"…서울시청사·도서관 앞에 박원순 비난 문구
  • 국내 에이즈 감염 동성 간 성접촉 53.8%…이성 간 첫 추월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