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미 국토안보장관 "탑승객 정보공유 확대 필요"

기사입력 2006-08-29 21:02 l 최종수정 2006-08-29 21: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마이클 처토프 미 국토안보부 장관은 잠재적인 테러 위협으로부터 미국 항공안전을 지키기 위해 보다 폭넓은 승객 정보 제공이 필요하다고 주장했습니다.
처토프 장관은 워싱턴포스트 오피니언란에 기고한 글을 통해 정부가 여행

객들이 비행기를 예약할 때 항공사 수집하는 세부 정보들에 접근할 수 있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처토프 장관은 테러리스트를 물리치기 위한 정부간의 협력에 있어서 정보공유가 매우 중요하다면서 사생활 보호가 새로운 검색 방법을 도입하는데 장애가 돼서는 안된다고 강조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단독] 공무원 표류 당시 조류 흐름도 영상 입수…'월북' 정반대 해석
  • 구글, 모든 앱에 30% 수수료 부과…소비자 부담 커질 듯
  • 25층까지 급상승한 공포의 엘리베이터…모녀 '공포의 2시간'
  • [단독] 흉기 휘두르며 욕설까지…비번 경찰에 제압돼
  • [단독] 추석 앞두고 오토바이 운전자 참변…덤프트럭 사고 어쩌나
  • 문 대통령 내외 재래시장 방문 "국민들 지갑 닫지 않았으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