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미 "북, 재정 금융제재로 거의 고립"

기사입력 2006-08-30 03:52 l 최종수정 2006-08-30 03: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미국의 금융제재 노력이 북한을 재정적으로 거의 완전히 고립시키는 효과를 거두고 있다고 스튜어트 레비 미국 재무부 테러금융정보 담당 차관이 밝혔습니다.
레비 차관은 AP통신과 인터뷰에서 "북한이 비자금 돈세탁 창구로 이용한 것으로 알려진 마카오의 방코델타아시아 은행의 북한계좌를 동결한 이후, 베트남과 싱가포르, 중국 등의 협조로

북한과의 거래를 거부하는 현상이 도미노처럼 확산되고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레비 차관은 최근 베트남 홍콩 등 아시아 국가들은 순방하면서 북한과의 금융거래를 중단할 것을 요청했고, 이들 국가는 그 이후 북한기업의 계좌를 잇달아 폐쇄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北 피살 공무원 형 "김정은도 사과하는데, 군은 고인 명예 실추"
  •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61명…44일 만에 지역발생 50명 이하
  • WSJ "훌륭한 검사·기술 조합이 한국의 코로나 대응 성공 비결"
  • 해경 '北 피격 사망' 공무원 관련 자료 군에 요청
  • 서울 다시 50명대…관악구 어린이집·요양시설 집단감염
  • 더불어민주당 안민석 의원, 민간투자자에 욕설 문자 논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