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나노 기술 손쉽게 만나보세요"

기사입력 2006-08-30 16:37 l 최종수정 2006-08-30 16: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10억분의 1을 나타내는 '나노'하면 보통 반도체를 만들때 쓰는 기술이라고만 생각하시는 분들 많으실겁니다.
하지만 이미 나노 기술은 항균 젓병이나 비누 등 우리 일상 생활 곳곳에서 자주 만날 수 있는데요.
각양 각색으로 쓰이는 나노 기술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현장, 김경기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웰빙 바람과 함께 항균 기능이 있어 인기를 끌고 있는 은나노 용품에 반드시 필요한 원액입니다.

겉보기엔 물과 같은 액체 같지만 실제로는 나노크기의 고른 은 입자가 골고루 퍼져있습니다.

인터뷰 : 김동표 / 엔피케이 이사
-"이 나노 기술을 이용해서 우리 생활에 쓰이는 아기 젓병과 같이 다양한 분야에 응용될 수 있고, 만약 국내 기술로 개발이 안됐다면 지금보다 1.5배 정도 높은 가격에 거래됐을 것입니다."

자동차 충돌 방지용 레이더에 들어가는 이 트랜지스터도 나노 기술이 결정적인 역할을 합니다.

파장이 매우 짧은 초고주파에 반응하기 위해서는 트랜지스터 내부가 나노크기로 만들어져야 하기 때문입니다.

인터뷰 : 맹지민 / 서울대 마이크로소자 연구원
-"77기가라는 고주파에서 동작하기 때문에 기존의 초음파나 적외선을 이용한 자동차 센서에 비해 거리나 직진성면에서 우수해 기후나 지형의 영향을 덜 받는 장점을 가지고 있습니다."

폐수를 거르는 이 장치도 10억분의 1 크기의 나노 구멍에 물을 통과시켜 걸러내는 기술이 핵심입니다.


처럼 나노 기술이 우리 일상 깊숙히 자리잡으면서 정부도 세계 각국의 전문가들을 초청해 심포지엄 등을 개최하는 등 기술 확보에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나노'의 모든 것을 체험할 수 있는 이번 전시회는 금요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립니다.

mbn 뉴스 김경기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재난지원금 대상자에 안내문자 발송…추석 전 지급 총력
  • 을왕리 사고에 화들짝…경찰 "주2회 이상 음주운전 단속"
  • 홍콩 첫 의료용 대마초 카페 오픈
  • 철원서 '월북 시도' 탈북민 구속…절단기 들고 횡설수설
  • 지독한 코로나19…나노바늘로 100번 찔러도 90도 가열해도 '멀쩡'
  • 고창 한과 공장 불 5억 원 피해…순천서 부녀 살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