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부시 비난 T셔츠 입은 학생 승소

기사입력 2006-08-31 13:47 l 최종수정 2006-08-31 13: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지난 2004년 부시 미국 대통령을 풍자하는 T셔츠를 입고 등교했다 검열당한 중학생이 교직원들을 상대로 한 법정소송에서 승

소했습니다.
당시 뉴욕 윌리엄스타운 중학교 7학년이었던 재커리 가일스는 반전 시위장소에서
'조지 부시, 매파의 대장'이라는 문구가 박힌 T셔츠를 구입한 뒤 두달간 매주 한차례씩 입고 등교했지만 학교측으로부터 부시 대통령을 풍자하는 부분을 테이프로 가릴 것을 요구받았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물바다 된 도로에 발 묶인 시민들…천안·아산 온통 물난리
  • 아산, 폭우로 산사태 휩쓸리고 맨홀 빠지는 등 3명 실종…수색 중
  • "아리아, 살려줘"…한마디에 독거노인 구한 AI 스피커
  • 전 여자친구 성관계 영상으로 협박해 성폭행·재촬영한 20대 징역 5년
  • 인천 아파트 놀이터서 싱크홀 발생…"폭우에 토사 유실 추정"
  • 중국 싼샤댐 여전히 위험 수위…태풍 예보까지 '설상가상'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