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2008년 모든 장병 건강검진

기사입력 2006-08-31 14:37 l 최종수정 2006-08-31 14: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자녀들을 군대에 보낸 부모라면 무엇보다도 건강 걱정을 많이 하실텐데요.
국방부가 2008년부터 모든 장병에 대해 건강검진을 실시하기로 했습니다.
황승택 기자가 보도합니다.


전역 직후 말기암 판정을 받고 3개월만에 숨진 노충국씨.

여기에 군 복무중인 장병이 최근 허리디스크 수술을 받다가 의료사고로 숨지면서 군당국의 의료 체계에 대한 불신은 더욱 팽배해졌습니다.

열린우리당과 정부는 이러한 불신을 극복하기 위해 군 의료 서비스를 개선하기 위한 대책을 내놨습니다.

인터뷰 : 윤광웅 / 국방부 장관
-"의무의 질에 대해 발전미흡하다고 느꼈습니다. 전역하기전에 신체검사 받는게 좋다는 의견 반영했습니다."

모든 사병에 대한 건강검진은 내년부터 4개 시범부대를 선정해 실시한뒤 2008년부터 전면 시행됩니다.

국방부는 또 민·군 의료협력체계를 구축하고 국군중앙의료원을 설립해 진료·연구·교육을 총괄하는 의료센터도 운영하기로 했습니다.

특히 CT와 MRI 등 첨단 의무장비를 점진적으로 확보하고 군 병원을 리모델링해

의료 수준을 향상시킨다는 계획입니다.

한편 군 복무중인 장병들도 학점을 취득할 수 있는 길도 열릴 전망입니다.

민간 전문가가 군 부대를 방문해 평가를 하거나 사이버 강좌 수강을 통해 교육부와 대학이 인정하는 학점 취득이 가능해질 예정입니다.

mbn뉴스 황승택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죽여달라 했다"…대구서 고교생이 여중생 숨지게 한 뒤 신고
  • 푸틴 "러시아, 세계 최초로 코로나19 백신 공식 등록"
  • OECD "코로나 성공적 방역…한국 성장률 1위"
  • 청와대 "김조원, 대통령에 인사했다" 해명…여권서도 "집 팔아야" 공세
  • 이낙연 "4대강 순서 잘못"…권성동 "효과 없으면 부숴라"
  • 최장 장맛비로 서울 곳곳서 붕괴사고…집까지 와르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