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오늘 정기국회 시작, 여야 총력전

기사입력 2006-09-01 09:37 l 최종수정 2006-09-01 09:37

오늘부터 정기국회가 시작됩니다.
열린우리당은 '민생 제일' 국회를 앞세웠고, 한나라당은 정부의 실정을 공격하는 데 당력을 집중할 방침입니다.
국회 취재기자 연결해서 자세한 소식 알아보겠습니다.
김수형 기자!

질문)
오늘부터 100일간 정기국회가 시작되는데, 임시국회에 들어가는 여야의 각오가 남다른데요?

기자)
그렇습니다.

국회는 오늘 정기국회를 열어 100일 간 장정에 들어갑니다.

정기국회를 임하는 열린우리당과 한나라당의 각오가 대단한데요,

열린우리당은 민생 제일주의를 앞세워 이번 정기국회를 기사회생의 발판으로 삼겠다는 각오입니다.

또 현 정부의 개혁입법을 처리할 수 잇는 마지막 기회라는 점도 부각시켰습니다.

이번 국회가 열린우리당의 낮은 지지도를 끌어올리기 위한 마지막 국회라는 점도 명시했습니다.

우리당은 특히 비정규직 보호3법과 금융산업구조개선법, 18개의 사법개혁관련법 등을 신속히 처리해야 할 법안으로 편성했습니다.

한나라당은 이 나라를 건지는 '119국회'가 돼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번이 노무현 대통령 재임 중 사실상 마지막 정기국회로 규정하고 정부의 실정을 공격하는 데 당력을 모을 방침입니다.

특히 현 정부의 세금 지뢰에 맞서야 한다고 말하며 지방세수 감소분 국세로 보전하고 종합부동산세 등 취·등록세 추가 인하를 추진할 방침입니다.

또 정부가 밝힌 '

비전2030'처럼 내년 대선을 겨냥한 선심성 예산을 모조리 색출할 것이라고 강하게 밝혔습니다.

사실상 마지막 국회인 이번 정기국회는 내년 대선 경쟁에서 유리한 고지를 점령하기 위한 전초전 성격으로 여야의 총력전이 펼쳐질 것으로 보입니다.

지금까지 국회에서 전해드렸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