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북, 개성골프장 사업도 현대 배제 조짐

기사입력 2006-09-03 13:42 l 최종수정 2006-09-03 13: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북한이 개성골프장 사업에 대해 기존 사업자인 현대아산을 제치고 국내 한 중소기업과 구체적인 협의를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업계에 따르면 북한 아시아태평양평화위원회는 대구의 부동산 개발회사인

유니코종합개발과 개성공단 내 3개 골프장을 짓는 방안에 대해 지난해부터 협의해 온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지난 12월쯤에는 3개의 골프장 부지 150만평을 50년간 임차하는 대가로 3-4천만달러를 완공될 때까지 단계적으로 분할지급한다는 내용의 의향서도 맺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별세…재계의 큰 별 지다
  • 신규 확진 61명…31일 '핼러윈 데이' 집중 방역점검
  • D램 세계 1등 굳혀 반도체 신화창조 일궈
  • 유령도시로 변한 밀라노…프랑스 4만·이탈리아 2만 또 최다
  • 미국 '타임' 표지 97년 만의 변화…'TIME'에서 'VOTE'로
  • 절정 맞은 가을 단풍 '만끽'…한라산 얼음꽃 '장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