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게임비리' 계좌 영장 무더기 발부

기사입력 2006-09-04 02:57 l 최종수정 2006-09-04 02:57

사행성 게임 비리 의혹을 수사 중인 서울중앙지검 특별수사팀은 이번 사건 관련자들의 비리 정황을 포착하고 금융계좌 압수수색 영장을 무더기로 발부받아 금품 로비설에 대한 본격 수사에 들어갔습니다.
특히 검찰은

게임기 심의 로비 의혹이 있는 김씨와 친인척, 게임장 영업수익 관련 서류를 보관해온 제3자 등 주변 인물의 계좌 추적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특히 의심스런 돈이 영상물등급위원회 관계자나 정·관계 인사 등에게 흘러갔는지 정밀 분석작업을 진행 중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