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부동산

건설업체 자금 조달 '비상'

기사입력 2006-09-05 15:42 l 최종수정 2006-09-05 17: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건설경기의 침체로 인해 건설업체들이 자금 조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또한 경기 위축에도 불구하고, 유가 상승으로 인한 자재비 부담은 여전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이혁준 기자의 보돕니다.


최근 주택경기를 중심으로 건설경기가 위축되면서 건설업체들의 자금사정이 악화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건설산업연구원은 지난 8월 건설기업경기실사지수 조사결과, 공사대금 수금지수와 자금조달지수가 각각 79.0과 75.6으로 70선에 머물렀다고 밝혔습니다.

지수가 100 이하면 전달보다 자금시정이 더 나빠졌다고 느끼는 건설사들이 더 많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이는 최근 건설업의 부진으로 은행권의 대출이 어려워진데다 공사기성액도 감소하고 신규 분양시장도 크게 위축된데 따른 것입니다.

인건비 지수와 자재비 지수의 경우 각각 92.6과 88.7로 지난 7월보다 상승세를 보이기는 했지만, 여전히 100에는 미치지 못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최근 유가상승으로 인한 원자재가격 상승과 물가상승, 임금 인상에 대한 부담은 여전하다는 것입니다.

이에 따라 건설업체들이 느끼는 체감 경기가 최근 2년 만에 가장 나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8월 건설기업경기실사지수는 7월보다 7.8포인트 하락한 37.8로 지난 2004년 8월 이후 가장 낮은 수치를 기록했습니다.

건설기업경기실사지수는 지난 5월 73.1에 이어 6월 55.7, 7월 45.6, 8월 37.8로 3개월째 하강곡선을 긋고 있습니다.

9월 전망지수는 77.4로 8월보다는 3.8포인트가 상승했지만 여전히 부정적인 전망이 많았습니다.

mbn뉴스 이혁준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조원진 "이준석, 2~3월 신당 창당 가시화…여권 분할 필연적"
  • 고민정, 감사원 文 조사 통보에 "국민의힘 자존심도 없나"
  • 中 억만장자 류차둥, 4년 만에 여대생 성폭행 사건 합의
  • [영상] 카리브해서 발견된 동글동글한 파란색 생물체 정체 '화제'
  • 푸틴의 '전쟁 동원령'에 반발…투신한 20대 러시아 래퍼
  • 장성규, 억대 외제차 선물 공개…"연예인병 재발, 열일할게요"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