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여야의원 23명 한미FTA 위헌소송

기사입력 2006-09-07 11:32 l 최종수정 2006-09-07 11: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여야 의원 23명이 정부의 한미 FTA 협상 과정에서 헌법상 보장된 국회의 조약 체결·비준 동의권이 침해됐다며 헌법재판소에 권한쟁의심판을 청구했습니다.
소송을 주도한

열린우리당 김태홍 의원은 정부에 한미 FTA 관련 정보공개와 체계적 협상 추진을 요구하기 위해 권한쟁의심판을 청구하게 됐다고 밝혔습니다.
권한쟁의심판 청구 자체로는 현재 진행중인 FTA 협상에 영향을 미치지 않지만, 청구가 받아들여지면 정부는 관련 정보를 공개해야 합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자녀 살해 후 극단적 선택' 한 해 평균 20명…전담 인력은 태부족
  • 감사원 "노태우·YS는 답변했다"…국민의힘 "성역인가? 조사 안 응할 이유 없어"
  • 8% 대출금리도 코앞…"월 상환액 2배" 영끌족 비명
  • "필로폰하면 살 빠지는데"…마약 전문 유튜버도 놀란 돈스파이크 몸 사이즈
  • [단독] LH, '무늬만 절수형' 양변기 사용…8년간 542억 원 '줄줄'
  • 문 대통령 "대단히 무례한 짓"…이재명 "유신공포 정치 연상"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