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금감원, 5% 보고 심사업무 개선

기사입력 2006-09-07 13:42 l 최종수정 2006-09-07 13: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주식을 5% 이상 보유할 경우 금감원에 신고하도록 돼 있는 '5% 보고서' 심사업무가 한층 강화됩니다.
금감원에 따르면 5% 보고서 접수 건수는 지난 2004년 7천여건, 지난해에는 1만건을 넘어서는 등 급증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금감

원은 상장법인의 5% 보고서 중점심사 대상을 정해 보고자에 관한 사항과 보유목적, 주식 등의 보유내역, 담보·대차계약 등 주요 계약내용에 대한 실질심사를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중점심사대상은 M&A 진행회사와 경영권변동회사, 신규상장회사, 해외사모펀드가 제출한 보고서 등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쌍방울 뇌물 혐의' 이화영 구속…이재명 수사 본격화?
  • 70대 고시원 건물주, 손 묶인 채 목 졸려 사망
  • [단독] 제명된 변호사가 사건 수임…'사기 혐의' 체포
  • '인육캡슐' 사라지나 했더니 또…지난 6년간 '1,065정' 적발
  • [굿모닝월드] 결혼 서약 후 이별
  • 윤건영 "김건희 대표 코바나컨텐츠, 임금 체불"…대통령실 "사실 아냐"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