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신천동 '더샾' 프리미엄 5억6천만원

기사입력 2006-09-07 15:17 l 최종수정 2006-09-07 15: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다음달 입주하는 아파트 가운데 프리미엄이 가장 높은 단지는 서울 송파구 신천동 더샾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신천동 더샾 64평 B형의 분양가는 8억4천30만원이었지만 프리미엄 5억5천970만원이 붙어 현재 14억에 거래되고 있습니다.
이밖에 마포구 상암동 월드컵파크4단지 33평형은 애초 분양가 2억6천8백만원보다 많은

3억8천7백만원의 프리미엄이 붙었고, 강남구 대치동 삼환 소굿 42평형과 안산시 대림 e-편한세상 29평형은 각각 2억천5백만원과 1억4천550만원의 프리미엄이 붙었습니다.
반면 서산시 읍내동 롯데낙천대 23평형과 34평형 등 일부는 시세가 분양가보다 낮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단독] 심정지 올 때까지 '폭행'…술 취해 동료 때린 남성
  • 일양약품, 코로나19 치료제 임상 허가에 주가 연일 급등
  • 문희상 "패스트트랙 고발 의원 처벌받지 않기를"
  • 6월부터 마스크 5부제 안 한다…언제든 구매가능
  • 삼성 해고노동자 김용희씨 355일만에 땅위로…
  • [단독]파주살인 부부, 사체유기 차량에 친딸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