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대선후보 줄리아니·힐러리 선호"

기사입력 2006-09-08 05:07 l 최종수정 2006-09-08 05: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미국인들은 오는 2008년 대선 후보로 공화당원의 경우 루돌프 줄리아니 전 뉴욕시장을, 민주당원은 힐러리 클린턴 상원의원을 가장 선호하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CNN이 보도했습니다.
CNN은 지난 달 30일 부터 나흘간 9백 마흔아홉 명을 대상으로 전화 설문조사한 결과 이같이 드러났다고 밝혔습니다

.
CNN에 따르면 공화당 지지자들은 줄리아니 전 시장을 차기 대선후보로 꼽았고, 존 매케인 상원의원과 뉴트 깅리치 전 하원의장이 각각 그 뒤를 이었으며, 민주당 지지자들은 힐러리 클린턴 상원의원과 앨 고어 전 부통령, 그리고 존 케리 상원의원 등을 차례로 후보로 꼽았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택배받기 겁나" 소비자 불안감 고조…쿠팡은 묵묵부답
  • [단독] 심정지 올 때까지 동료 폭행한 남성
  • "비닐하우스에서 버젓이"…'고양이 공장' 적발
  • [단독] "이용수, 집회 차비도 종종 못 받아"
  • 미, 홍콩 '특별지위 박탈' 시사 초강수…대중 제재
  • [단독] 시신훼손 부부…시신유기 차량에 딸 태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