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제일모직 빈폴 '기증안내' 라벨 부착

기사입력 2006-09-14 16:42 l 최종수정 2006-09-14 16: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입던 옷이 지겨워져 버리고 싶을 때 혹시 어려운 이웃들에게 기부하고 싶다는 생각 가져보셨습니까?
이제는 옷 안쪽을 보면 기부할 수 있는 곳을 찾을 수 있다고 합니다.
김성철 기자입니다.


제일모직의 빈폴 의류입니다.

겉으로 보기에 일반 의류와 다를 것이 없지만, 옷 속을 보면 다른 한가지가 덧 붙여져 있습니다.

바로 고객이 옷을 입다가 중고제품을 기부하고 싶은 마음이 들 때 연락할 수 있는 전화번호입니다.

작은 라벨 하나에 불과하지만 고객이 자연스럽게 물품 기증에 참여하도록 유도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인터뷰 : 제진훈 / 제일모직 대표이사
- "기업은 건강한 가치를 추구할 수 있고 고객은 이웃을 돕는 기쁨을 같이 할 수 있는데 의의가 있습니다."

제일모직은 기증안내 라벨 적용대상을 생산 제품 모두로 확대할 예정입니다.

기부를 받는 사회단체도 일회성 행사가 아닌 나눔 문화가 확산될 수 있다며 반깁니다.

인터뷰 : 박원순

/ 아름다운가게 상임이사
- "지속적으로 소비자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소비자와 기업과 NGO가 파트너쉽을 형성할 수 있는데 의의가 있습니다."

이익을 통해 계약을 맺는 기업과 소비자가 이제는 나눔이라는 아름다운 계약을 맺고 있습니다.

mbn뉴스 김성철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밤 12시 보름달 가장 높이 뜬다...전국에서 구름 사이로 달맞이
  • "강간당했다" 거짓 신고 뒤 합의금 뜯은 여성들 실형
  • 명절에 떡 먹다가 기도 막혔을 때 응급처치 방법은?
  • 법원, 개천절 '드라이브 스루' 집회 조건부 허용…9개 조건 내걸어
  • 문 대통령·메르켈 오늘 오후 정상통화…독일과 협력 관계 논의 예정
  • 쇠창살 절단 후 담요 묶어 담장 넘어 도망…'영화 같은' 탈옥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