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고 건, 대구 방문...지방조직화 시동

기사입력 2006-09-14 23:27 l 최종수정 2006-09-14 23: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예비 대선주자들이 벌써부터 바쁜 행보를 보이는 가운데 고 건 전 총리가 한나라당의 텃밭인 대구를 방문했습니다.
지하철과 재래시장을 오가며, 그간의 아킬레스건이었던 대중과의 스킨십에 한층 신경을 쓰는 모습이었습니다.
한성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고 건 전 총리가 지방조직 챙기기에 나섰습니다.

첫 방문지는 한나라당의 텃밭인 대구.

고 전 총리의 씽크탱크라 할 수 있는 '미래와 경제'의 대구지역 창립 총회에 참석하기 위해서입니다.

고 전 총리는 특히 대구·경북 지역과의 인연을 강조했습니다.

인터뷰 : 고 건 / 전 국무총리
-"제 처가는 경북 문경이고 형님의 처가는 경북 영주로, 선친께서 두 며느리를 모두 대구·경북지역에서 보셨다."

서문시장에선 상인들과 일일이 악수를 나누는가 하면, 점심은 시장에서 수제비로, 이동은 지하철로, 대부분의 시간을 시민과 대면하는 데 할애했습니다.

사회적 논란이 된 전시작전통제권은 환수 시기를 못박지 말아야 한다는 의견을 밝혔습니다.

인터뷰 : 고 건

/ 전 국무총리
-"시기와 관련해 다음 정부가 누가되든 여러 문제가 있을 경우 한미간 합의하에 재검토해야 한다."

한성원 / 기자
-"고 건 전 총리는 앞으로 대중과의 스킨십을 강화하며 현장방문을 통한 민생현안에 주력할 것으로 보입니다.
mbn뉴스 한성원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임진강 폭우에 군남댐 수문 전부 개방…주민들 긴급 대피
  • 가평에서 토사에 펜션 완파…3명 숨진 채 발견
  • '성추행 의혹 외교관' 귀국 인사조치…언론플레이엔 '유감' 표명
  • 홍천 캠핑 확진자, 선릉역 커피전문점에 30분 머물러…"연쇄 감염 확인 중"
  • 서울 16개 하천 출입통제…홍제천·불광천 한때 범람 위험 '대피경보'
  • 윤석열 침묵 깨고 직접 쓴 인사말 보니…각종 논란 입장 담겨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