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현정은 회장 아들, 현대상선 주식 추가 매입

기사입력 2006-09-15 18:37 l 최종수정 2006-09-15 18: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현정은 회장의 아들인 정영선씨 등 특수관계인들이 현대상선 주식 5만3천여주를 최근 장내 매수함에 따라 특수 관계인들의 총 지분이 32.34%에서 32.38%로 늘었습니다.
현 회장의 부친인 현영원씨는 지난 8일 자신이 보유중인 현대상선 주식

1.22%인 162만여주를 모두 재단법인 영문에 출연했다고 밝혔습니다.
현대그룹 관계자는 "현정은 회장의 자녀의 경우 개인 자금으로 주식을 매입한 것으로 별다른 의미는 없고, 현영원 회장의 지분 처분은 장학재단 영문에 자산 출연을 위한 것으로 파악된다"고 전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섬진강 제방 붕괴에 흙탕물 가득…마을 흔적 일부만
  • 전라선 익산~여수엑스포역 구간 열차 운행 재개
  • 코로나19 신규 확진 43명…교회 확진 영향으로 16일 만에 최다
  • 다시 내리는 장대비에 충북 비상…계속된 비에 복구 더뎌
  • 의암댐 사고 시신 2구 발견…실종 경찰정 인양
  • 폭우 속 착륙하다 인도 항공기 '두 동강'…최소 18명 숨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