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부동산

"잘 살수록 아파트 거주비율 높아"

기사입력 2006-09-18 17:57 l 최종수정 2006-09-18 17: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소득 수준에 따라 사는 집의 형태도 달라진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경기개발연구원은 소득이 낮을수록 단독주택에 사는 비율이 높은 반면, 소득이 높을수록 아파트 거주 비율이 높아진다고 밝혔습니다.
실제로 양평과 가평, 연천 등 상대적으로 소득수준

이 낮은 동북부 지역은 단독주택에 사는 비율이 높은 반면, 용인과 고양, 수원, 부천 등 소득수준이 높은 지
역은 아파트 거주 비율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또 소득 상위 10%의 아파트 거주비율은 62%인 반면, 소득 하위 10%는 아파트 거주비율이 16%에 그쳤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한 방으로 끝낸다…'괴물 미사일' 벙커버스터 최초 공개
  • 전국에서 모여든 청년 요리사들…눈과 입이 즐거운 이색 메뉴 눈길
  • '박민영 열애설' 이후 하루 만에...사외이사 사임
  • [영상] '입에서 입으로'…대만 대학교 신입생 환영회 '논란'
  • '나쁜 손'?…추락 하는 소녀 구하려다 '역풍'
  • 엘리자베스 여왕 관 지키던 '경비병' 숨진 채 발견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