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고건, 자칫하면 정치권 배제될 수도"

기사입력 2006-09-20 14:17 l 최종수정 2006-09-20 14: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민주당 신중식 의원은 고 건 전 총리를 향해 "자칫하면 시기를 잃고 정치권에서 배제될 가능성이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친 고건파'로 알려진 신 의원은 한 라디오 방송에 출연해 "고 건씨가 정치권과의 접근을 배제하고 있지만 모든 결정은 결국 정치권에서 이뤄진다"며 이같이 지적했습니다.
신 의원은 "국가적으로 중요한 현안이나 국민관심사, 국민

고통의 현장에서 자기정책, 비전을 제시하고 고민하는 모습을 더 보여야 한다"고 주문했습니다.
"한나라당-민주당 통합이 가능한가"라는 질문에 "가능성은 떨어지지만, 정치는 생물이기 때문에 연말 내년초에 어떻게 발전될지는 누구도 장담할 수 없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쇠구슬 발사 연습 CCTV 에 찍혔다…조합원 3명 구속영장 신청
  • 김종민 민주당 의원, '분당 가능성'에 "내년 재창당 수준 움직임 있을 것"
  • 1층 샐러드 가게 운영하며 2층서 '성매매 알선'…1만 8천 건 연결
  • "짜면 모유 나오는 부분이냐?"…세종시 여교사 성희롱 논란
  • 심판에 욕설 퍼부은 우루과이 히메네스..."최대 15경기 정지 징계 가능성"
  • 포르투갈 옷 입고 응원하던 日 방송인...'황희찬 역전 골'에 '충격'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