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경기경찰청 광역수사대장 구속

기사입력 2006-09-20 20:32 l 최종수정 2006-09-20 20: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수원지검 마약·조직범죄수사부는 사행성 게임기 제조업자로부터 단속무마 등의 명목으로 모두 4천8백만원 상당의 금품을 받은 혐의로 경기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장 박모 경정을 구속했습니다.
검찰에 따르면 박 경정은 지난 6월 도박장개장 등의 혐의로 단속한 모 PC방 바지사장을 석방하고 실제

업주로의 수사 확대를 말아달라는 취지로 사행성 게임기 제조업자 박모씨 로부터 현금 5백만원을 받은 혐의입니다.
박 경정은 지난 3월 초부터 7월 말까지 박씨로부터 총 12차례에 걸쳐 현금 4천6백여만원과 2백30만원 상당의 술접대와 순금 계급장을 받은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단독] 심정지 올 때까지 '폭행'…술 취해 동료 때린 남성
  • [속보] "마스크 5부제 6월부터 폐지…언제든 구매 가능"
  • 아시아는 왜 코로나19에 강할까?…습관·변이 등 복합
  • '돈봉투 만찬' 안태근 재산 51억 신고…3년간 19억 늘어
  • 구출되자 연신 "만세" 만삭의 위안부 영상발굴
  • "정경심, 남편이 '조국 수석'이라 주식 못한다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