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현대차 사옥옆 완충녹지 위치조정

기사입력 2006-09-21 09:07 l 최종수정 2006-09-21 09: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서울시는 제17차 도시계획위원회를 열고 서초구 양재동 231-1번지 일대 현대자동차 사옥 옆 완충녹지의 위치를 조정하는 내용의 안건을 통과시켰다고 밝혔습니다.
위원회는 또 노원구 하계중학교, 공릉중학교, 태릉초등학교 등 3곳의

용도지역을 자연녹지지역에서 제1종 일반주거지역으로 변경하는 내용의 안건도 통과시켰습니다.
하지만 위원회는 미아동 42-8번지 일대 미아 균형발전 촉진지구 강북 2구역 2만제곱미터 중 5천제곱미터의 용도지역을 준주거지역에서 상업지역으로 상향 조정하는 안건은 보류시켰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세계 4위 목표' 한국 방산 역량 주목한 외신
  • 민주당 "협치 포기한 정부·여당의 '비밀 만찬' 한심하기만 해"
  • "428억 원 이재명 측에 나눠주기로"…과거 발언 인정 주목
  • 인천 빌라서 10대 형제 숨진 채 발견...부모는 뇌사
  • '수능 전국 2등' 아들 사망 군 부실 수사 의혹...재정 신청 기각
  • [카타르] 브라질 네이마르·다닐루 부상으로 2차전 결장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