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추석영화가 3색 대격돌

기사입력 2006-09-22 09:57 l 최종수정 2006-09-22 09: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9일짜리 추석 황금연휴을 사로잡기 위한 영화들의 대격돌이 시작됐습니다.
올 추석극장가는 가문의 부활과 타짜, 라디오스타 3파전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보도에 정창원 기자입니다.


'가문의 부활'이 개봉되면서 추석 극장가 전쟁의 서막이 올랐습니다.

가문시리즈 세번째 작품인 가문의 부활은 5개 예매사이트에서 1위를 차지하는 기염과 함께 코미디 영화치고는 유례가 없는 500개 스크린에서 개봉되는 등 물량공세를 펼치고 있습니다.

전편에 출연했던 김수미와 신현준, 김원희의 코믹연기가 여전히 맛깔스러움을 보여주는 가운데, 모든 연령대가 부담없이 접할 수 있다는 점이 강점입니다.

영화 '타짜'는 300여개의 스크린에서 한 호흡 늦춘 다음주 개봉됩니다.

국내 영화에서는 보기드문 팽팽한 긴장감을 던져줬던 '범죄의 재구성' 최동훈 감독의 작품으로, 탄탄한 완성도를 자랑하고 있습니다.

18세 이상 관람가란 단점에도 불구하고, 조승우와 백윤식의 탄탄한 연기, 김혜수의 농염함이 맞물려 성인관객들 사이에 벌써부터 높은 호응을 받고 있습니다.

당초 '가문의 부활'과 '타짜'의 대결을 점쳤던 영화계에 '라디오스타'는 시사회 이후 새로운 다크호스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천만관객 '왕의 남자' 이준익 감독에

우리나라 대표배우 안성기와 박중훈이 참여한 이 작품은 두 남자의 훈훈한 우정을 그린 휴머코미디물로 평단과 관객의 높은 점수를 받았습니다.

따뜻하고 재미있다는 입소문이 돌면서 개봉스크린 수도 당초 계획보다 100여개가 늘어난 350개에 달할 전망입니다.

mbn뉴스 정창원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영웅 일일이 호명한 문 대통령 "국가가 반드시 보답"
  • "밀폐된 공간에서 다수 감염…종교 모임 취소해야"
  • 군병력 철수·야간통금 종료…미 시위사태 진정 분위기
  • 법무부, '성추행 혐의' 부장검사 두 달간 직무정지
  • [영상단독] "손가락 지져 지문 없애"…아동 학대
  • 현충시설 찾아가보니…대로변 화단에 덩그리니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