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미 의원, 위안부결의안 처리촉구 서한

기사입력 2006-09-28 00:47 l 최종수정 2006-09-28 00: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미 의원 25명이 데니스 해스터트 하원의장에게 '종군위안부 결의안'을 하원 전체회의에 신속히 상정해, 심의할 것을 요구하는 서한을 보냈습니다.
의원들은 서한에서 "우리는 인권 유린을 소리높여 말하고 인신매매나 전세계의 만행에 도덕적으로 반대할 의무가 있다"면서 "그것이 우리가 결의안 759호를 지지하고 즉

각적인 심의를 요구하는 이유"라고 밝혔습니다.
의원들은 또 위안부 결의안이 하원 국제관계위 소속 의원들을 비롯해 양당 의원 50여 명이 초당적으로 지지하고 있고, 지난 13일 하원 국제관계위에서 만장일치로 처리된 점을 강조하면서, 조속한 시일내에 처리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北 피살 공무원 형 "김정은도 사과하는데, 군은 고인 명예 실추"
  • 日 스가 "북한의 일본인 납치 문제 해결 위해 김정은 만나겠다"
  • 美 대북전문가 "김정은 사과는 한국 내 반북 여론 우려 결과"
  • 국가공무원 7급 공채 필기 응시율 66.9%…작년보다 4.7%p 하락
  • 인천공항 "불법 드론 때문에 비행기 2대 김포공항으로 회항"
  • 국민의힘 "살인자 사과에 감사하는 與 모습 역겨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