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생동성 실험 발표..유한양행 직격탄"

기사입력 2006-09-29 09:02 l 최종수정 2006-09-29 11:06

현대증권은 식약청이 발표한 제네릭의약품의 생동성 실험 관련 조사결과로 유한양행의 피해가 가장 클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식약청은 제네릭 의약품과 관련해 16개 기관의 75개품목에 대해 허가취소 및 생동성 인증 공고 취소 조치를 내렸습니다.
이 가운데 유한양행이 4개 품목에 62억원 규모로 가장 많고, 한미약품이 4개 품목에 45억원 규모였으며 동아제약과 동화약품은 각각 2개 품목입니다.
현대증권은 유한양행의 3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작년 동기 대비 각각 9.6%,31.4% 감소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