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미, 미군 주둔비 분담 증대 거듭촉구

기사입력 2006-10-03 08:17 l 최종수정 2006-10-03 08: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리처드 롤리스 미 국방부 동아태 담당 부차관은 한국이 주한미군 주둔경비 분담률을 현 수준에서 올리지 않을 경우 주한미군의 "인력과 능력"을 감축하지 않을 수 없다며 한국의 분담률 증대를 거듭 촉구했습니다.
롤리스 부차관은 국방부에서 기자들과 만나 지난해 한국의 분담률 38%는 "공정한" 것이 아니라며 현재 한미간 진행중인 방위비 분담 협상 결과가 지난해와 비슷하게 나올 경우 주한미군의 능력 감축이 불가피하다며 "심각한" 결과가 될 것이라고 말

했습니다.
그는 이어 지난해 한국이 부담한 미군주둔 경비는 6억8천만달러라며 미국의 요구조건에 10%가 부족한 상태라고 설명했습니다.
한미간 작전통제권 이양기간에 대해서는 앞으로 3년간 이뤄지는 게 "최적"이라고 강조함으로써 2009년 입장이 불변임을 거듭 밝혔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단독] 술 취해 후배 얼굴 수 차례 흉기로 찌른 50대 체포
  • "30분간 물고문"…체육 강사가 초등생 폭행 증언 '충격'
  • 휴대폰으로 연말정산…홈택스, 민간인증서도 OK
  • "예배당 대신 교회 잔디밭에서" 가처분 기각에도 대면예배 강행
  • 북한, 3개월 만에 또 야간 열병식…김정은 '엄지척'
  • [포커스M] LG트윈타워 농성 한 달째…출구 없는 간접고용 갈등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