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마돈나 아이 입양 진실게임 비화

기사입력 2006-10-24 05:22 l 최종수정 2006-10-24 05: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팝스타 마돈나의 말라위 어린이 입양을 둘러싼 논란이 진실게임 양상으로 비화하고 있습니다.
말라위 정부의 한 관료는 마돈나가 자신의 한살배기 아들인 데이비드를 입양하는 것인 줄 몰랐다는 친부 요한 반다의 주장을 일축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보도했습니다.
펜슨 킬렘베

말라위 여성·아동개발부 아동복지과장은 모든 구체적인 내용을 반다에게 설명했으며 마돈나도 그녀의 의도를 법관 앞에서 밝혔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반다는 마돈나가 데이비드를 교육하고 양육시켜 데이비드가 성장하면 다시 돌아오는 것으로 알았다며 입양에 대해선 몰랐다고 말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수도권 위중증 병상 확보 비상…오늘 거리두기 격상 논의
  • "문 닫아요 내일 오세요" 밤 9시부터 멈춘 서울
  • 증거인멸 산자부 공무원 2명 구속…'윗선' 수사 확대
  • 북한, 내년 1월 최고인민회의…코로나 와중 강행 배경은?
  • 이번 주말만 대입 논술과 면접 21만 명 대이동…대학가 '초긴장'
  • 추미애 장관 거취?…다음 주 공수처법·징계위 분수령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