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조폐공사 결함수표 은폐 의혹

기사입력 2006-10-25 01:57 l 최종수정 2006-10-25 01: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한국조폐공사가 자체 제조한 10만원권 수표에 결함이 있다는 사실을 통보받고도 열흘 동안 감독기관에 알리지 않아 결함사실을 은폐하려 했다는 의혹을 사고 있습니다.
조폐공사에 따르면 지난 13일 A은행으로부터 수표에 결함이 있다는 사실을 통보받고도 이를 감독기관인 재정경제원에 보고하지 않고 있다가 전날 밤 한 언론에 관련 내용이 보도되자, 결함수표 제조경위를 재경원

에 보고하고 제조관리 책임을 물어 부여조폐창장 등 관련자 3명을 직위 해제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금융기관에서는 "국민의 상거래 수단인 수표에 문제가 있는 것이 드러나면 마땅히 감독기관에 보고하고 재발방지 대책을 마련하는 게 기본 아니냐"며 공사 측의 처사를 비난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올해 우리 경제 0.1% 성장"…소비 늘려 역성장 막는다
  • [단독] 비번 경찰에 딱 걸린 30대 차량털이범
  • 침방울차단용 마스크 이번 주 출시
  • [단독] 아버지와 다퉜다고 차량 방화한 아들
  • 경기도 결혼식장·장례식장 등에 '집합제한' 명령
  • 자동차 개소세 인하 연장…카드소득공제한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