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가천의대 '암·당뇨연구소' 송도에 설립

기사입력 2006-10-25 09:42 l 최종수정 2006-10-25 09: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가천의과대학이 인천 송도테크노파크에 암과 당뇨를 전문으로 연구하기 위한 연구소를 설립합니다.
가천의대는 이를 위해 암발병 연구 분야의 세계적 권위자인 미국 국립보건원 김성진 박사를 비롯해 미국과 일본에서 활동 중인 석학

18명을 영입했다고 밝혔습니다.
가천의대는 인천경제자유구역 내 송도테크노파크에 '암·당뇨 연구소'를 세워 내년 10월부터 본격 가동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가천의대 이성낙 총장은 현대의학의 미개척 분야인 암과 당뇨의 발병원인을 규명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서울에서 소아·청소년 다기관 염증 증후군 2건 신고
  • 부천 쿠팡물류센터만 11명 확진…전수 검사
  • 이태원발 7차 감염까지 발생…n차 감염 우려
  • 스쿨존서 어린이 친 SUV…피해자 측 "고의"
  • 내일 200개 등교 연기…중학교 지필시험도 줄여
  • 자가 격리 이탈자 첫 실형…다른 이탈자들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