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해경 초계기, 경비함 북측 진입 예정

기사입력 2006-10-25 19:22 l 최종수정 2006-10-25 19: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북 핵실험 여파로 남북관계가 경색된 가운데 해양경찰청 초계기와 헬기, 경비함이 선박 침몰로 인한 실종자 수색을 위해 내일(26일) 북측 영공과 영해에 진입합니다.
해양경찰청은 시네고리에호 침몰 사고 발생 지점은 남측 해상이었지만 북으로 향하는 조류로 인해 실종자가 북측 해상에 있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외교당국 채널을 통해 북측으로부터 영해 진입을 승인받

았다고 밝혔습니다.
수색시간은 내일(26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수색구역은 동해 북방한계선부터 북쪽 15마일 해상까지입니다.
사고선박인 시네고리에호에는 선원 18명이 타고 있었으며 침몰 사고로 1명이 숨지고 11명이 구조됐으나 6명은 실종된 상태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고령 확진자 늘어…5월 이후 사망1명·위중2명·중증6명
  • 방역당국 "종교시설 소모임 취소·연기 강력 요청"
  • "미국산 랍스터 관세 안 내리면 中·EU 보복 관세"
  • 美 전직 국방·외교관료 일제히 트럼프 비판
  • '조국, 여배우 밀어줬다' 주장 유튜버 검찰 송치
  • 中 "호주여행 자제해라"…아시아인 인종차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