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미 9월 집값 40년만에 최대폭 하락

기사입력 2006-10-26 05:27 l 최종수정 2006-10-26 05: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미국의 부동산 경기 침체가 두드러진 가운데 지난달 집값이 사상 최대 폭의 하락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전미 부동산중개사협회는 9월 중 매매된 미국 내 기존 단독주택의 중간 가격은 21만 9천800달러로 지난해 같은 달에 비해 2.

5% 하락했다고 밝혀 지난 1969년 이후 40여 년 만에 가장 큰 하락폭을 보였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보도했습니다.
9월 중 기존주택 판매 건수도 1.9% 줄어든 연율 618만채에 머물러 지난 2004년 1월 이후 가장 부진한 실적을 보였으며, 6개월 연속 감소세를 이어갔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진중권 '원전 공무원' 영장에 "구속되면 정신 돌아올 것"
  • [속보] 삼성전자 주가, 7만원 돌파…역대 최고가
  • 추미애 "검찰 수사활극에 전직 대통령·장관도 희생…개혁 소임 못 접어"
  • "확진자 나올라"…'코로나 수능' 속 방역복 입고 나타난 수험생
  • 김욱준 1차장검사 사표…흔들리는 서울중앙지검
  • 잠복 끝 피의자 잡았지만…처벌 못 하는 '캣콜링'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