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미 9월 집값 40년만에 최대폭 하락

기사입력 2006-10-26 05:27 l 최종수정 2006-10-26 05: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미국의 부동산 경기 침체가 두드러진 가운데 지난달 집값이 사상 최대 폭의 하락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전미 부동산중개사협회는 9월 중 매매된 미국 내 기존 단독주택의 중간 가격은 21만 9천800달러로 지난해 같은 달에 비해 2.

5% 하락했다고 밝혀 지난 1969년 이후 40여 년 만에 가장 큰 하락폭을 보였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보도했습니다.
9월 중 기존주택 판매 건수도 1.9% 줄어든 연율 618만채에 머물러 지난 2004년 1월 이후 가장 부진한 실적을 보였으며, 6개월 연속 감소세를 이어갔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1대 33…조국-윤미향 기자회견의 차이점은?
  • 46년 만에 화상 상봉한 스웨덴 입양 한인…
  • 일양약품, 코로나 치료제 임상허가에 주가 급등
  • 오송역, 전차선로에 문제…KTX·SRT운행 지연
  • 친딸에 15년간 매주 '못된짓' 50대, 징역 25년
  • 송파구청, 확진자 동선 공개…백호태권도 등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