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세르비아 새 헌법 투표율 과반 넘어"

기사입력 2006-10-30 11:37 l 최종수정 2006-10-30 11: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코소보가 세르비아 영토임을 규정한 세르비아 새 헌법이 효력을 발휘하기 위해 필요한 최소 국민투표의 투표율이 과반을 넘었습니다.
세르비아 국영 TV 방송은 유권자 가운

데 최소 50%가 투표해야 새 헌법이 효력을 발휘할 수 있는 조건을 갖추게 되는데 이 목표가 달성됐다고 보도했습니다.
이번 국민투표는 지난 28일부터 이틀간 진행됐으며 처음부터 투표율이 저조해 유권자의 무관심으로 새 헌법이 통과되지 않을지도 모른다는 우려가 제기됐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이번 국회는 '민생국회' 될까…의석 수로 누르겠다 vs 대통령 거부권 행사
  • 이화영 전 부지사 측근 영장 기각…'이재명 연관성' 수사 기로
  • 정치권, 휴일도 비속어 논란 갑론을박…"국격 무너져" vs "광우병 획책"
  • 연인 폭행·협박에 스토킹해도…'반의사불벌죄'로 처벌 면했다
  • 코로나 빗장 푼 홍콩…중국 본토는 언제쯤?
  • 러시아 동원령 대피에 핀란드 입국 제한…"우크라에 탱크도 팔아"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