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한경연, 내년 성장률 3.8%로 하향 조정

기사입력 2006-10-30 14:17 l 최종수정 2006-10-30 14: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전경련 산하기관인 한국경제연구원이 내년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3.8%로 하향 조정했습니다.
한경연은 지난달 4.1%를 제시했지만, 갈수록 악화되는 북핵사태에 대한 가중치를 부여해 이같이 전망했습니다.
보도에 김종철 기자입니다.


북핵사태가 우리 경제에 큰 짐으로 작용할 전망입니다.

한국경제연구원은 북핵사태와 대선정국에 따른 혼란 등으로 내년 경제성장률이 3.8%로 크게 떨어질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특히 북한에 대한 경제 제재와 군사적 긴장이 고조될 경우엔 1.9%로 추락할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한경연은 소비심리와 투자심리가 위축되는데다 대외신인도 하락과 자본유입이 줄어들 우려가 있다며, 전망치 조정 배경을 설명했습니다.

또한 이런 상황에서 경상수지가 30억달러의 적자를 내고, 소비자 물가도 2.9% 오르는 등 악순환이 이어질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한경연은 특히 북핵사태의 진전에 따라 경기가 급락할

가능성이 있으므로, 이를 고려한 단계별 비상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한편, 한경연의 이번 성장률 전망치는 기존 경제연구소들이 내놓은 4%대 성장률과 많은 차이가 나 기업들이 경영전략을 짜는데 다소 혼란을 겪을 것으로 보입니다.

mbn뉴스 김종철 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박진 "윤 대통령 순방 '외교 참사' 폄하, 동의 못해"
  • 이준석, 여당 지도부를 북한에 비유…"휴전선 위의 악당들 경멸"
  • 부산 해안서 돌덩이 든 가방 멘 60대 여성 시신 발견
  • 정기예금 연 4%·적금 10%…다양한 종류 '눈길'
  • 봉지로 가리고 '슬쩍'...상습 소매치기범 사복경찰에 딱 걸려
  • '마약 투약 혐의' 배우 이상보, 경찰 조사 결과 투약 확인 안 돼 불송치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