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북한 핵개발, 전병호 당비서 총괄"

기사입력 2006-10-31 13:42 l 최종수정 2006-10-31 13: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북한 전병호 노동당 군수담당 비서가 핵개발을 총괄하고 있으며, 2~3곳의 비밀 핵 도시를 운영하고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국회 국방위 소속 한나라당 송영선 의원은 국방부 국

정감사에서 이같이 말하고, 노동당 710호는 핵실험과 고폭시험 등에 소요되는 특별기금을 관리하고 있다고 밝
혔습니다.
송 의원은 특히 북한의 핵개발 인력은 9천200여명 수준이라며, 이들이 외부인과 접촉하는 것을 막기 위해 비밀 핵 도시 2~3곳을 운영하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빚 빨리 갚겠다는데도"···서민 옥죄는 중도 상환 수수료, 3조 5000억
  • 우크라이나 요충지 탈환에 '뿔난' 푸틴···NYT "핵 사용 위기 커져"
  • 권성동 "외교참사 주장, '주술용 주문'일 뿐" vs 민주 "국제적 망신"
  • "저녁밥 거부했다고" 딸 청소기로 때린 친모 집행유예
  • 이양희 부친 언급한 이준석 "사사오입 개헌, 최근과 데자뷔"
  • 귀찮고 부끄럽다는 이유로 '거스름돈 외면'하는 청소년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