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주택거래 신고지역 지정 확대 적용

기사입력 2006-11-05 14:52 l 최종수정 2006-11-05 14: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최근 파주와 검단 신도시의 아파트 호가가 급등하는 등 수도권 집값이 불안한 모습을 보임에 따라 정부가 주택거래 신고지역 지정을 확대 적용하기로 했습니다.
이에 따라 오는 7일부터는 주택 거래 신고지역에서 6억원이 넘는 집을 살때 자금조달 계획과 입주여부를 관할 시·군·구청에 반드시 신고해야 해 거래 신고지역으로 추가 지정되는 지역의 거래가 다소 위축될 전망입니다.
건교부는 올 1월

부터 실거래가 신고제도가 시행되면서 신고지역 추가지정을 보류해왔지만 최근 일부 수도권 지역 주택가격이 급등세를 보여 이 제도를 다시 활용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주택거래 신고지역 지정은 지난해 9월 광명시 철산동과 군포시 산본, 금정동 이후 지금까지는 한곳도 없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일본, 확진자 1만 명 돌파에도 "올림픽과 무관"…"위기감 부족" 비판도
  • [속보] '끝내준 에이스' 박상영…펜싱 남자 에페, 中 꺾고 동메달
  • "광어 학대" vs "안전 홍보"…日 후쿠시마 오염수 사육 실험 발표
  • '강철 멘탈' 안산도 3관왕에 울음…"저도 박지성·김연아처럼"
  • [영상] 해수욕장서 골프 연습한 男 "물고기한테 사과했다" 비아냥
  • [영상] 뺑소니인줄 알았는데…조깅하던 판사 향해 돌진하는 차량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