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이강원 전 외환은행장 오늘 영장심사

기사입력 2006-11-06 09:27 l 최종수정 2006-11-06 09: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론스타에 외환은행을 매각하는 과정에서 회사측에 수천억원의 손실을 초래한 혐의를 받고 있는 이강원 전 외환은행장의 영장실질심사가 오늘 오후 2시부터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립니다.
검찰은 이 전 행장이 외환은행의 국제결제은행 자기자본비율을 조작하는 등 헐값매각에 깊숙이 관여했다고 입장을 정리한 반면 이 전 행장 측은 론스타에 매각하는 게 최선의 결정이었다는 주장을 굽히지 않고 있습니다.
영장 발부 여부는 민병

훈 서울중앙지법 영장전담부장판사의 심사를 거쳐 오늘 밤 늦게 결정될 것으로 보입니다.
최근 론스타 경영진의 체포·구속 영장이 기각되면서 검찰과 법원의 힘겨루기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오늘 이 전행장의 구속 여부는 외환은행 헐값매각 의혹사건 수사의 분수령이 될 전망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故 박원순, 백낙청·이해찬·서정협 공동장례위원장 확정... "온라인 유포 글 자제 부탁"
  • 서울 광장에 故 박원순 분향소 설치…13일 밤 10시까지 운영
  • 코로나 19 혈장치료제 곧 임상시험... 완치자 혈장 확보 완료
  • 종로 5가역 인근 상가 화재... 시민 10명 대피
  • 백선엽 장군 대전현충원 안장 확정…15일 영결식·안장식 거행
  • '테슬라 CEO' 머스크, 버핏 넘어 세계 7위 부호 등극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